강북구, 취약계층에 반려동물 의료비 지원

2022-03-25 14:31:21 view : 68

강북구, 취약계층에 반려동물 의료비 지원


- 기초생활수급자, 차상위계층 반려동물 대상⋯ 가구당 최대 2마리까지 지원
- 필수진료 19만원, 선택진료는 20만원까지 지원⋯ 초과금액에 한해 본인 부담


  강북구(구청장 박겸수)가 ‘우리동네 동물병원’ 지정하여 취약계층에게 예방접종, 중성화수술 등 반려동물 의료비를 지원한다.

  ‘우리동네 동물병원’은 서울시와 강북구가 함께 취약계층의 반려동물 의료지원을 위해 지정한 재능기부 동물병원으로, 구는 올해 우리동네 동물병원을 3개(강북 동물병원, 애니케어 동불병원, 호 동물병원) 지정했다.

  지원대상은 개와 고양이를 기르며 강북구에 주민등록을 둔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이며, 가구당 최대 2마리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. 단, 반려견은 동물보호관리시스템에 등록된 경우에 한하며, 미등록견은 해당 시스템에 등록해야 의료비를 지원받을 수 있다.

  지원항목은 필수진료로 ▲기초검진 ▲필수예방접종 ▲심장사상충 예방약 처방이 있으며, 마리당 19만원까지 지원한다. 보호자는 진찰료로 최대 1만원만 부담하면 된다.

  또한 선택진료로 ▲기초검진 중 발견된 질병 치료 ▲중성화수술 비용을 마리당 최대 20만원까지 지원하고 있다. 보호자는 진료비 중 20만원을 초과하는 금액만 부담하면 된다.

  진료를 희망하는 반려동물 보호자는 신분증과 수급자 증명서 또는 차상위계층 확인서를 구비하여 지정된 우리동네 동물병원으로 방문하면 된다.

  이 외에도 구는 반려동물을 기르는 가구가 증가함에 따라 올해 하반기 북서울 꿈의 숲 내에 반려견 놀이터 운영과 반려동물 문화박람회 개최도 계획 중이다.

 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“이번 지원사업으로 취약계층의 반려동물 진료비로 인한 부담이 줄어들길 바란다“며 ”또한 강북구가 반려동물이 존중받을 수 있는 동물 공존도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”고 말했다. 

 

 

(출처 : 강북구청)

보도자료 상세 - 강북구청 (gangbuk.go.kr)

댓글쓰기
확인

비밀번호

확인 취소
 

Home > 지역정보

  • 제목 강북구, 취약계층에 반려동물 의료비 지원
  • 작성자 관리자
  • 등록일 2022-03-25 14:31:21 조회수 68

강북구, 취약계층에 반려동물 의료비 지원


- 기초생활수급자, 차상위계층 반려동물 대상⋯ 가구당 최대 2마리까지 지원
- 필수진료 19만원, 선택진료는 20만원까지 지원⋯ 초과금액에 한해 본인 부담


  강북구(구청장 박겸수)가 ‘우리동네 동물병원’ 지정하여 취약계층에게 예방접종, 중성화수술 등 반려동물 의료비를 지원한다.

  ‘우리동네 동물병원’은 서울시와 강북구가 함께 취약계층의 반려동물 의료지원을 위해 지정한 재능기부 동물병원으로, 구는 올해 우리동네 동물병원을 3개(강북 동물병원, 애니케어 동불병원, 호 동물병원) 지정했다.

  지원대상은 개와 고양이를 기르며 강북구에 주민등록을 둔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이며, 가구당 최대 2마리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. 단, 반려견은 동물보호관리시스템에 등록된 경우에 한하며, 미등록견은 해당 시스템에 등록해야 의료비를 지원받을 수 있다.

  지원항목은 필수진료로 ▲기초검진 ▲필수예방접종 ▲심장사상충 예방약 처방이 있으며, 마리당 19만원까지 지원한다. 보호자는 진찰료로 최대 1만원만 부담하면 된다.

  또한 선택진료로 ▲기초검진 중 발견된 질병 치료 ▲중성화수술 비용을 마리당 최대 20만원까지 지원하고 있다. 보호자는 진료비 중 20만원을 초과하는 금액만 부담하면 된다.

  진료를 희망하는 반려동물 보호자는 신분증과 수급자 증명서 또는 차상위계층 확인서를 구비하여 지정된 우리동네 동물병원으로 방문하면 된다.

  이 외에도 구는 반려동물을 기르는 가구가 증가함에 따라 올해 하반기 북서울 꿈의 숲 내에 반려견 놀이터 운영과 반려동물 문화박람회 개최도 계획 중이다.

 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“이번 지원사업으로 취약계층의 반려동물 진료비로 인한 부담이 줄어들길 바란다“며 ”또한 강북구가 반려동물이 존중받을 수 있는 동물 공존도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”고 말했다. 

 

 

(출처 : 강북구청)

보도자료 상세 - 강북구청 (gangbuk.go.kr)

댓글쓰기

확인